음악뉴스(클래식)

제목 바로크 음악으로 꾸며진 ‘한화클래식 2020’ 개최
한화클래식 2020 포스터. 한화그룹 제공

한화 그룹이 주관하는 ‘한화클래식 2020’이 다음 달 12·16일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무대에 오른다.

이번 공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굵직한 클래식 공연들이 줄줄이 연기되거나 취소된 상황에서 열려 관심을 끈다.

마지막까지 개최 여부를 고민하던 한화 그룹은 코로나19로 지친 국민과 위축된 문화예술계에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행사를 예정대로 개최하기로 했다. 대신 소프라노 임선혜와 지휘자 권민석, 바리톤 김기훈 등 세계 유수의 무대에서 활약 중인 한국인 연주자를 중심으로 서울에서만 2회 공연을 올리기로 했다.

2013년 시작된 한화클래식은 고음악 중심의 레퍼토리와 쉽게 만나보기 어려운 고음악 전문 연주단체 무대가 중심이 된다. 다음 달 12일 공연에서는 ‘바흐와 사랑에 빠지다’를 주제로 바흐의 브란덴부르크 협주곡과 이른바 ‘결혼 칸타타’로 불리는 ‘이제 사라져라, 슬픔의 그림자여’ 등이 선보인다. 이어 16일에는 페르골레지의 짧고 유쾌한 콘서트오페라 ‘마님이 된 하녀’를 임선혜와 김기훈이 노래한다. 공연 전 해설도 곁들여질 예정이다.

앞서 한화는 ‘교향악축제’ 공연을 당초 4월에서 7월로 연기하면서 방역에 힘을 쏟았다. 덕분에 바이러스의 추가 전파 없이 안전하게 행사를 마무리했다. 한화클래식 공연도 방역수칙을 준수한다. 객석 거리두기를 위해 좌석 수를 절반으로 줄였으며 네이버TV 생중계로도 공연을 만나볼 수 있다.





회사소개   |   공지사항   |   홈페이지등록
(한국본사) 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454-9  |  서울시 서초구 방배동 449-8
(미국 뉴욕 본사) 144-65 barclay ave.flushing.NY.11355  |  (미국 LA 지사) 3550 Wilshire Blvd. #1520 Los Angeles.CA.90010
(유럽 독일 현지사) Oranienstraße 125, 10969 Berlin,Germany
(한국대표전화) TEL : 02-582-2222  |  (뉴욕본사) 917-417-9240 | (독일지회사) 0049 30 61675271 | FAX : 02-582-7005 | 대표 E-mail : kcbs2002@daum.net
Copyright (c) MUSICMOA    All Rights reserved.
(한국본사)
서울시 서울시 서대문구 이화여대1안길
서울시 서초구 방배동 449-8

(미국 뉴욕 본사)
144-65 barclay ave.flushing.NY.11355

(미국 LA 지사)
3550 Wilshire Blvd. #1520 Los Angeles.CA.90010

(유럽 독일 현지사)
Oranienstraße 125, 10969 Berlin,Germany

(한국대표전화) TEL : 02-582-2222

(뉴욕본사) 917-417-9240

(독일지회사) 0049 30 61675271

FAX : 02-582-7005

대표 E-mail : kcbs2002@daum.net

Copyright (c) MUSICMOA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