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뉴스(엔터테인먼트)

제목 한국 대중음악사에서 천재를 꼽는다면?
ⓒ연합뉴스〈송창식 송북〉은 재즈 보컬리스트 말로가 송창식(사진)의 음악을 재해석한 앨범이다.

키아라 〈릴 키위(Lil Kiiwi)〉(2020)
첫 곡 ‘소 식(So Sick)’에서부터 창조적인 비트가 너울거린다. 그러면서도 멜로디는 지극히 대중적인데 ‘노골적’이라는 인상은 전혀 없다. 그러니까 “무조건 히트할 거야”라는 억지 기세와는 거리가 멀다는 의미다. 자연스럽게 흐름을 주도하는 비트 메이킹, 팝적으로 빼어난 재능을 지녔음을 느끼게 하는 멜로디 등 싫어할 사람이 있을까 싶을 정도의 곡이다. 기실 음반 수록곡 전부가 그렇다.
키아라(Kiiara)는 광고음악으로 먼저 유명해진 싱어송라이터다. ‘골드(Gold)’가 사과 회사(애플) 광고의 BGM으로 쓰여 주목받았고 2015년 빌보드 싱글차트 15위를 기록했다. 히트곡답게 ‘Gold’에는 키아라 음악의 유전자 정보 대부분이 새겨져 있다. 멜로디를 분절하거나 병합하고, 그 와중에 섬세한 비트 연출로 듣는 이의 집중력을 한껏 끌어올린다. 당시 애플워치 광고 타이틀은 ‘스타일’이었다. 과연, 이것은 키아라 음악의 정수를 정확하게 표현하는 단어이기도 하다.
그 위를 키아라의 목소리가 관능미를 뿜어내며 흐른다. 그의 목소리 흡수력은 최고 수준이다. 발화하는 순간 내면에 “누구지?” 물음표를 세워주는 목소리라고 보면 정확하다. 비단 관능적인 것만은 아니다. 그 기저에는 품격이 흐르고, 그리하여 자기만의 매혹적인 사운드 디자인을 완성한다. 키아라의 음악은 보컬을 포함한 모든 소리의 총합, 즉 프로덕션의 승리이기도 하다.
그중 최고는 ‘넘(Numb)’에 위치한다. 경고부터 한다. 당신이 고3 수험생이거나 중요한 시험을 앞두고 있다면 이 곡, 멀리하길 권한다. 나의 경우 곡의 반복되는 멜로디를 떨칠 길 없어 한동안 즐겁게 고생했던 기억이 있다. 내 기준에 ‘Numb’의 단점은 딱 하나밖에 없다. 클린 버전이 발매되지 않았다는 거다. 침 튀겨가며 방송에서 소개하고 싶은데 이거 정말 방법이 없다. 내가 이 글을 열과 성을 다해 쓴 이유다.
말로 〈송창식 송북〉(2020)
사람마다 판단은 다르겠지만 한국 대중음악계에는 천재가 너무 많다. 조금만 잘한다 싶으면 천재, 국민가수 같은 수식이 자동으로 붙는 것처럼 보일 지경이다. 과연 그럴까. 이것도 극단을 추구해야 겨우 주목받을 수 있는 시대상의 반영 아닐까. 오직 최상급만이 살아남는 나라다운 풍경일 수도 있겠다.
그럼에도, 단 한 가지 확실하게 정의할 수 있는 게 있다. 적어도 나에게는 그렇다. 만약 한국 대중음악사를 통틀어 단 한 명의 천재를 꼽는다면 누가 주인공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느냐는 거다. 내 대답은 언제나 하나였다. 송창식이다.
〈송창식 송북〉은 송창식의 위대한 음악을 재즈 보컬리스트 말로가 재해석한 앨범이다. 의심의 여지없는 명곡들인지라 걱정이 앞섰는데 그것은 기우였다. 첫 곡 ‘가나다라’에서부터 탄성이 터져 나왔다. 절정은 ‘토함산’에 위치한다. 근사한 코드 전환과 변주를 통해 재즈 편곡만이 해낼 수 있는 경지를 일궈냈다. ‘토함산’이 좀 낯설다면 송창식이 직접 참여한 ‘우리는’이나 ‘왜 불러’ ‘피리 부는 사나이’ ‘고래 사냥’ 같은 친숙한 곡을 먼저 들어보기 바란다. 거장을 향한 말로의 기품 있는 헌사에 당신도 슬그머니 동기화할 수밖에 없을 것이다.
첨부파일





회사소개   |   공지사항   |   홈페이지등록   |   즐겨찾기
(한국본사) 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454-9  |  서울시 서초구 방배동 449-8
(미국 뉴욕 본사) 144-65 barclay ave.flushing.NY.11355  |  (미국 LA 지사) 3550 Wilshire Blvd. #1520 Los Angeles.CA.90010
(유럽 독일 현지사) Oranienstraße 125, 10969 Berlin,Germany
(한국대표전화) TEL : 02-582-2222  |  (뉴욕본사) 917-417-9240 | (독일지회사) 0049 30 61675271 | FAX : 02-582-7005 | 대표 E-mail : kcbs2002@daum.net
Copyright (c) MUSICMOA    All Rights reserved.


(한국본사)
서울시 서울시 서대문구 이화여대1안길
서울시 서초구 방배동 449-8

(미국 뉴욕 본사)
144-65 barclay ave.flushing.NY.11355

(미국 LA 지사)
3550 Wilshire Blvd. #1520 Los Angeles.CA.90010

(유럽 독일 현지사)
Oranienstraße 125, 10969 Berlin,Germany

(한국대표전화) TEL : 02-582-2222

(뉴욕본사) 917-417-9240

(독일지회사) 0049 30 61675271

FAX : 02-582-7005

대표 E-mail : kcbs2002@daum.net

Copyright (c) MUSICMOA    All Rights reserved.